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정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시, 2021년 울산형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 실시
중소(중견)기업 핵심인력 장기재직 유도 1월 4일부터 근로자 100명 선착순 모집
 
울산조은뉴스 기사입력  2021/01/04 [09:22]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울산시는 14일부터 ‘2021년 울산형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대상 근로자를 선착순 100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울산형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은 지역내 중소기업 핵심인력의 공제 가입을 확대해 장기 재직을 유도하고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원 대상자는 중소(중견)기업 핵심인력으로 직무기여도가 높아 해당 기업 대표자가 장기재직이 필요하다고 지정하는 근로자이다.

이 사업은 근로자가 10만 원을 부담하고, 기업이 24만 원을 더해 매월 34만원을 5년간 납입하면 근로자가 복리 이자를 더해 2,000만 원 이상의 목돈을 모을 수 있다.

중소벤처기업부의 내일채움공제가입한 사업주가 울산형으로 전환하게 되면, 가입기간 5년 중 2년 동안 기업부담금 24만 원 가운데 10만원을 울산시에서 지원해 준다.

특히 울산형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은 가입조건을 상시근로자수 5이상 중소(중견)기업 뿐만 아니라 상시근로자수 5인 미만인 벤처기업, 청년 창업기업에게도 기회를 제공한다.

참여희망기업은 참여신청서, 공제계약청약 신청서 등 구비서류를 갖춰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울산지역본부(052-703-1132, 주소 : 울산 남구 삼산로 274[삼산동 1479-5]W-center 14)로 접수하면 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로 많은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핵심인력과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한 투자로 근로자의 잦은 이직을 방지하여 기업 경영 안정과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의 내일채움공제는 중소(중견)기업 사업주와 핵심인력이공동으로 적립한 공제금을 가입기간(5)에 따라 장기 재직한 핵심인력에게 성과보상금 형태로 지급하는 공제사업이다.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04 [09:22]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강북·강남교육지원청, 2020학년도 중학교 신입생 배정결과 발표 / 울산조은뉴스
“울산페이 온라인 결제로 골목상권 살린다” / 울산조은뉴스
도곡렉슬, 초기 분양가보다 두 배 이상 올라 / 김창호 기자
울산시, 겨울철 생활밀착 한파대책 확대 / 울산조은뉴스
아직도 끝나지 않은 노근리 / 송승호기자
“울산형 공공 배달앱 도입 검토해야” / 울산조은뉴스
공동주택 동대표회장이 뭐길래! 입주민들 뿔났다! / 울산조은뉴스
사방 백리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하라 / 울산조은뉴스
‘제21회 우리 가족 행복한 토요일’운영 / 울산조은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