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정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시, 지난해 자치법규 89건 제정
코로나19 대응, 시민의 삶의 질 향상 관련 제도 마련
 
울산조은뉴스 기사입력  2021/01/06 [06:53]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울산시는 자치법규정보시스템(http://www.elis.go.kr)에 등록된 자치법규를 분석한 결과, 2020년 말 기준 조례 545, 규칙 111건 등 총 656건을 시행하고 있고, 2020년에 89건의 자치법규가 새로이 제정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또한, 2020년 한 해 동안 제정ㆍ개정ㆍ폐지된 자치법규는 총 396건으로, 이 수치는 전체 자치법규 656건의 60.4%에 해당하고, 2019년의 250건에 비해 146(58.4%)증가하였다.

지방분권의 확산, 권한 이양, 행정환경의 변화에 따라 조례 제정 수요가 크게 증가하였고, 행정안전부와 법제처 등 중앙행정기관과 연계하여 법령 부적합 자치법규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였으며, 일제정비 및 테마별 기획정비를 적극 추진한 결과로 풀이된다.

2020년 제정된 조례들의 특징은 코로나19 대응과 시민의 삶을 실질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는 제도 마련을 꼽을 수 있다.

울산광역시 보육재난지원금 지원 조례, 울산광역시 공공보건의료 지원단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등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에 처한 곳을 지원하고,재난에 신속하고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법제적으로 뒷받침하는 조례이다.

또한, 울산광역시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안전 증진을 위한 조례는 최근 시민의 안전문제로 사회적 논란이 되고 있는 킥보드 등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자와 보행자의 안전을 증진하고 운행 중 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는 제도적 근거를 마련했다는데 의의가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최근 지방자치법30여년 만에 전부 개정되고, 자치경찰제 도입을 위한 경찰법등이 전부 개정되는 흐름에 비추어볼 때, 올해는 지방분권을 위한 획기적인 진전이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울산시는 지방분권을 위한 조례를 계속하여 제정하면서 변화하는 환경에 적극 대응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06 [06:53]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강북·강남교육지원청, 2020학년도 중학교 신입생 배정결과 발표 / 울산조은뉴스
“울산페이 온라인 결제로 골목상권 살린다” / 울산조은뉴스
도곡렉슬, 초기 분양가보다 두 배 이상 올라 / 김창호 기자
울산시, 겨울철 생활밀착 한파대책 확대 / 울산조은뉴스
아직도 끝나지 않은 노근리 / 송승호기자
“울산형 공공 배달앱 도입 검토해야” / 울산조은뉴스
공동주택 동대표회장이 뭐길래! 입주민들 뿔났다! / 울산조은뉴스
사방 백리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하라 / 울산조은뉴스
‘제21회 우리 가족 행복한 토요일’운영 / 울산조은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