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정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율리~삼동간 연결도로 25일 전면 개통
울산 남동부권과 서부권 연결 울주군 청사·울산역 이용 편의성 증대
 
울산조은뉴스 기사입력  2020/03/25 [19:03]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 울산조은뉴스

 

 

울산의 남동부권과 서부권을 연결하는 율리~삼동간 연결도로25일 오후 5시부터 완전 개통된다.

이에 따라 울주군청에서 삼동면 작동리까지 웅촌면 대복리를 거쳐 12km를 돌아가던 구간이절반 이상 줄어 남구 무거동과 울주군 청량읍, 삼동면, 삼남면 방향 차량 속도가 눈에 띄게 빨라질 전망이다.

울산시 종합건설본부는 25일 오후 330분 율리터널 입구에서 율리~삼동간 도로 개설공사약식 개통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개통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송철호 울산시장과 황세영 시의장 및 시의원, 이선호 울주군수, 공사 관계자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가한 가운데 현장 보고 형식으로 진행된다.

지역 간선도로망 구축으로 교통량 분산 및 지역 균형개발 촉진을 위해 추진한 율리~삼동간 연결도로전체 7.4km 구간 중 지난 2009년 삼동 구간(삼동초등학교~하작교차로) 공사를 시작으로 2011년부터 2016년까지 문수IC 구간및 청량 율리 구간을 3단계에 걸쳐 시행했다.

이날 준공된 구간은 마지막 3단계 구간으로 국7호선 인근 문수인터체인지(IC)에서 신설된 율리터널을 지나 삼동면 하작교차로까지 총연장 4.8km 구간으로 총사업비 750여억 원이 투입되었다.

지난 201612월 착공한 이 구간의 준공으로 2009년 삼동 구간 착공 이래 11년 만에 율리~삼동간 연결도로전 구간 사업이 완료됐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율리~삼동간 연결도로 개통으로 인근 지역개발에 따른 교통 수요에 적극 대처할 수있게 되었다.”교통량 분산으로 물류 비용 절감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3/25 [19:03]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기자수첩] 육군 무장탈영병 머리에 총상 입고 발견 / 유명조 기자
사방 백리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하라 / 울산조은뉴스
21대 국회의원남구갑 민생당 예비후보 강석구 선거사무실 개소식 가져 / 울산조은뉴스
울산과학관! 코로나19 예방 홈 사이언스 프로그램 운영 / 울산조은뉴스
울산교육청, 학생용 면마스크 5만여장, 42개 지역 영세 업체 참여 제작 / 울산조은뉴스
강남교육지원청, 상반기 학교도서관지원 컨설팅 운영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 ‘미세먼지 주의 특별 강조기간’운영 / 울산조은뉴스
“코로나 19에 대한 울산교육청의 대책” / 울산조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