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정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시향, 한국대표 클래식 축제‘2019 교향악축제’ 참가
14일 예술의 전당 콘서트 홀 … 피아니스트 박종해 협연
 
울산조은뉴스 기사입력  2019/04/12 [09:42]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립교향악단이 14일 서울 예술의 전당 콘서트 홀에서 열리는 한국의 대표적인 클래식 축제인 ‘2019 교향악축제에 참가한다.

마에스트로 니콜라이 알렉세예프 예술감독 겸 지휘자 취임이후 첫 서울 무대에 나서는 울산시향은 서울 시민을 비롯한 클래식 애호가 및 평론가들에게 그 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 할 예정이다.

 

▲     © 울산조은뉴스


대중적이면서도 고난이도의 오케스트레이션이 요구되는 구노의 오페라 파우스트발레 모음곡과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제3(피아노 박종해), 프랑크 교향곡 라단조를 준비해, 러시아 거장이 이끄는 울산시향의 실력을 선보이게 된다.

울산시향 지성호 악장은 “3, 40대가 주축이 된 우리 시향은 젊음과 연륜이 잘 조화된 오케스트라로 러시아의 거장 지휘자와 함께 연주하면서 새로운 도전과 열정으로 무대에 서고 있다.” 평가는 관객의 몫이라는 지휘자의 말처럼 울산시향의 무대를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     © 울산조은뉴스

 

공연 문의는 울산문화예술회관 누리집(http://ucac.ulsan.go.kr/) 또는 전화(052-275-9623~8)로 하면 된다.

한편 지난 1989년 첫 선을 보인 이후 올해로 30주년을 맞이한 교향악축제는 아시아 최고 및 최대의 오케스트라 페스티벌로 발전해 왔다.

올해는 42일 제주교향악단으로 시작해 21일 중국 국가대극원 오케스트라를 마지막으로 20일간(월요일 제외) 18개 팀이 참가해 정통 클래식의 진수를 선사한다.

울산시향은 1990년 창단이래 1992년부터 2016년까지 18회를 참가해 클래식계 비평가와 청중으로부터 각종 찬사를 아낌없이 받아 울산을 대표하는 교향악단으로서 울산의 위상을 크게 높여왔다.

교향악축제 연주 일정

1

2

3

4

5

6

7

 

제주시향

지휘:정인혁

피아노:이진상

KBS교향악단

지휘:요엘레비

바이올린:윤소영

 

대구시향

지휘:줄리안

코바체프

첼로:문태국

대전시향

지휘:제임스 저드

피아노:원재연

원주시향

지휘:김광현

바이올린:박지윤

춘천시향

지휘:이종진

플롯:조성현

8

9

10

11

12

13

14

 

군포프라임필

지휘:장윤성

피아노:이용규

 

인천시향

지휘:이병욱

바이올린:이지윤

 

코리안심포니

지휘:정치용

바이올린:김응수

 

서울시향

지휘:윌슨 응

바이올린:김두민

 

광주시향

지휘:김홍재

피아노:유영욱

 

울산시향

지휘:니콜라이 알렉세예프

피아노:박종해

15

16

17

18

19

20

21

 

창원시향

지휘:김대진

피아노:김규연

 

강남심포니

지휘:성기선

첼로:임희연

 

부산시향

지휘:최수열

바이올린:조진주

 

부천필하모닉

지휘:박영민

오보에:함경

 

경기필하모닉

지휘:마시모자네티

바이올린:이지혜

 

중국국가대극원

지휘:이 장

첼로:지안 왕

 

 

프로그램

소요시간 약110

·구노 / 파우스트 발레모음곡 (모음곡 중 6번 제외)

Gounod / Faust Ballet Suite

 

·베토벤 / 피아노 협주곡 제3번 작품37 (피아노 박종해)

Beethoven / Piano Concerto No.3 Op.37

 

·프랑크 / 교향곡 라단조 작품47

Franck / Symphony in D minor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12 [09:42]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내가 본 묻지마 관광 / 이무선 기자
일간지 천태만상 !! 시민 우롱하는 무뉘만 일간신문(?) 자격 논란 예상? / 울산조은뉴스
유부녀, 모텔서 알몸으로 유부남과.. 간통죄(?) / 조현태 기자
울산시, ‘미세먼지 주의 특별 강조기간’운영 / 울산조은뉴스
사방 백리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하라 / 울산조은뉴스
행정자치부 이북오도위원회의 엉뚱한 판단 '합격취소' 행정소송에 휘말려 / 울산조은뉴스
걸그룹 브렌뉴데이 출신가수 금단비 / 울산조은뉴스
울산교육청, 고위공직자부터 청렴문화 솔선수범 / 울산조은뉴스
"누나"와 "누이" "오라버니"와 "동생" / 최훈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