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방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주읍성, 천년고도 새로운 야경 명소 부상
향일문과 동성벽에 야간경관 조명공사를 완료
 
울산조은뉴스 기사입력  2019/01/10 [22:57]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신라 이후 고려와 조선을 거쳐 현재에 이르기까지 경주의 역사와 함께 해 온 경주읍성이 새로운 야경 명소로 부상하고 있다.

 

경주시는 최근 신라이후 천년의 역사를 상징하는 경주읍성 향일문과 동성벽에 야간경관 조명공사를 완료했다고 7일 밝혔다.

 

▲ 경주읍성 경관조명     © 경주시 제공

 

시에 따르면 향일문 문루 기둥과 처마, 옹성, 용마루, 성벽 상하부에 LED 조명등 480개를 설치해 동궁과월지, 첨성대, 월정교에 이어 밤이 아름다운 천년고도 경주의 또 다른 매력적인 야경 명소로 떠오를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달빛과 어우러진 은은하고 아늑한 조명으로 시간을 거슬러 역사의 향기를 고스라니 느낄 수 있는 천년고도의 밤 정취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주읍성은 고려시대에는 동경유수관(東京留守館)이, 조선시대에는 경주부아(慶州府衙)가 읍성내에 있어 지방통치의 중심지로서 역할을 담당했다.

 

지난 2009년 경주읍성 복원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사업비 89억원을 들여 토지매입과 발굴조사, 철저한 고증을 거쳐 2014년부터 5년의 기간 동안 동문인 향일문과 동성벽 324m 구간의 복원을 마무리한 후 지난해 11월 준공식을 개최한 바 있다.

 

올해 남은 동성벽 160m 구간을 복원 정비하고 오는 2030년까지 북문인 공진문과 북성벽 616m를 복원할 계획이다.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1/10 [22:57]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사방 백리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하라 / 울산조은뉴스
울산 자이아파트!! 대한민국 No.1브랜드 고품격아파트 레이크파크 ! / 울산조은뉴스
병영초,‘지역사랑 꽃화분’과 ‘원격수업 학습꾸러미’전달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 관광호텔, 코로나19 극복 위한 특별요금 실시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 2020년 2분기‘국민신청실명제’ 운영 / 울산조은뉴스
20년 이상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변경 입안 / 울산조은뉴스
울산교육청, 새로운 교육공무직원증 발급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 ‘미세먼지 주의 특별 강조기간’운영 / 울산조은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