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중구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9년 기해년도 울산 중구와 함께!"
중구, '2019 함월루 해맞이 행사' 개최...주민 등 5,000여명 몰려
 
울산조은뉴스 기사입력  2019/01/08 [23:11]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     © 울산조은뉴스

 

▲     © 울산조은뉴스




"2019년 황금돼지 해인 기해년에는 더 큰 행복이 우리 혁신 중구와 함께 하길 바랍니다."

 

울산 중구청이 2019 기해년(己亥年) 11일 첫 해를 보기 위해 진행한 '2019년 함월루 해맞이 행사'5,000여명의 주민이 몰려 각자의 소원을 빌었다.

 

이번 행사는 2019 기해년 황금돼지 해를 맞아 구민 화합과 안녕, 소망은 물론, 새로운 혁신 중구의 도약을 기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중구문화원이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11일 오전 6시부터 소원지 쓰기와 희망엽서 우체통 등의 참여와 나눔 행사로 시작됐다.

 

추운 날씨 속에 몸을 녹일 수 있는 어묵과 차, 떡국 등도 무료로 제공돼 추운 날씨에도 함월루를 찾은 주민들에게 따뜻함을 전했다.

 

식전공연으로는 '계변성 스토리'라는 이름의 퓨전국악공연이 태화루예술단과 전문연희단, 울산학춤보존회를 통해 펼쳐졌고, 남성중창단 '시즌패스 성악앙상블'의 성악공연 등 다채로운 축하공연도 진행돼 새벽 일찍 기해년 첫 해를 보러온 주민들의 졸음을 날렸다.

 

오전 732, 붉은 해가 지평선을 지나 산기슭에 걸려 올라오는 장관을 연출하자 곳곳에서는 '~'하는 탄성이 쏟아져 나왔고, 눈을 꼭 감고 두 손을 모아 기도하는 장면들도 보였다.

 

특히, 환경보호의 일환으로 최근 몇 년 동안 진행해 왔던 소원풍선 날리기를 대신해 진행한 소원 박 터뜨리기와 LED막대를 이용한 주민소원 불빛하모니 행사에는 함월루를 찾은 주민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올 한 해 행복과 안녕을 기원했다.

 

주민들은 해맞이 이후 중구새마을지회가 함월루 관리동 앞에 설치한 천막에서 나눠 준 떡국을 먹으며 새해 덕담도 나눴다.

 

중구 문화예술진흥회는 행사를 보고 되돌아가는 주민들에게 풍요와 다산의 상징인 황금돼지를 본뜬 저금통을 나눠 각 가정마다 복이 가득하기를 바랐다.

 

중구청 관계자는 "올해는 날씨가 많이 춥지 않아 더 많은 시민들이 울산을 한 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중구 함월루를 방문한 것 같다"라며 "행사에 참여한 주민은 물론, 24만 중구민 모두가 행복하고 희망찬 기해년(己亥年) 새해를 맞이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1/08 [23:11]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부부교환섹스를 한단다 / 안희환 목사
울산시, ‘미세먼지 주의 특별 강조기간’운영 / 울산조은뉴스
북구, 당사 해상캠핑장 조성사업 타당성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 울산조은뉴스
외솔 선생의 위대한 업적과 한글의 우수성 세계에 알린다. / 울산조은뉴스
사방 백리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하라 / 울산조은뉴스
‘혁신도시 산․학․연 클러스터 유치지원팀’회의 개최 / 울산조은뉴스
'해바라기' 촬영장서 김래원 일본 팬들의 열정 / 고영제 기자
유아교육진흥원 꿈자람놀이터,‘교사들이 함께 꿈꾸는 놀이터’ / 울산조은뉴스
울산기획부동산사기사건 ... 제주 "곶자왈 개발" 1,000억 챙긴 1,000명의 피해자 / 울산조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