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문화/예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랑도의 발상지 경주, 화랑마을로 다시 태어나다
 
김가이 기자스 기사입력  2018/04/02 [09:23]
좋은일은 널리 알리고 부정한 일은 심충탐사 추적 보도한다!

 

 
 
지역뉴스
경북도
화랑도의 발상지 경주, 화랑마을로 다시 태어나다
 
 
김가이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브레이크뉴스 경주】= 경주시(시장 최양식)는 화랑도의 발상지 경북 경주에 신라 화랑의 정신과 문화를 현대적 시각에서 재조명한 체험형 교육관광 테마공간 ‘화랑마을’이 문을 연다고 3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정부 3대 문화권사업의 핵심 선도사업으로 지난 2013년 첫 삽을 뜬지 5년여만이다. 총 사업비 918억원(국도비 629억원, 시비 289억원)이 투입돼 신라 천년고도 경주만이 가진 화랑콘텐츠의 차별화된 교육과 체험 콘텐츠를 기반으로 ‘신화랑’이라는 창조적 가치를 구현하는 공간으로 조성했다.

 

▲ 화랑마을 조감도     © 경주시 제공

 

시는 지난 30일 석장동 화랑마을에서 최양식 경주시장을 비롯한 시도의원, 지역 기관사회단체와 시민 1천여명과 함께 준공식을 갖고 민족정신의 원류인 화랑정신을 현대적으로 되살린 화랑마을의 완공을 축하했다.

 

▲ 경주 화랑마을 준공식 모습     © 경주시 제공

 

석장동 송화산 자락 아래 28만8천749㎡ 부지에 들어선 화랑마을은 화랑정신과 문화, 가치를 구현한 전시관, 교육관, 생활관, 명상관 등 메인 시설이 한옥 형태로 웅장하게 자리 잡고 있으며 화랑무예체험장, 자연학습장, 국궁장, 야영장, 도전모험시설 등 각종 부대시설을 두루 갖추고 있다.

 

전시, 공연, 3D체험을 할 수 있는 전시관은 지하1층 지상3층의 규모로 400명 이상 수용 가능하다. 화랑의 역사와 생활상, 전통무예와 다양한 풍류문화를 입체그래픽, 터치스크린, 전자앨범, 미디어테이블 등 첨단기기를 활용해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최대 500명이 수용가능한 교육관과 300여명이 동시에 숙박할 수 있는 생활관에서는 대인관계, 자기관리능력, 조직문화 이해, 창의력과 문제해결능력 등 청소년에게 반드시 필요한 고등교육과 진로개발, 미래 인재로서 필요한 핵심역량을 배울 수 있다.

 

이외에도 화랑예절관인 명상관, 화랑 무예를 수련하는 화랑무예체험장과 국궁장, 청소년들의 호연지기를 기르는 자연학습장과 어울마당, 화랑의 수장인 풍월주와 같은 리더쉽과 체력을 단련하는 도전모험시설 등 체험시설을 비롯해 46면의 캠핑장, 화랑공원, 임신서기석, 수의지 폭포, 치유생태숲길, 김유신의 길 등 부대시설과 산책로가 조성돼 화랑정신과 문화와 연계한 힐링체험 공간으로 조성했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삼국통일의 기틀을 마련한 우리 민족의 귀중한 정신문화 유산인 화랑정신을 현대적 관점에서 재조명해 미래를 밝히는 시대정신으로 접목하고자 화랑마을을 조성했다”며 “새롭게 구현된 신화랑의 가치와 역사문화도시 경주의 풍부한 관광인프라를 접목시켜 체험관광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교육과 휴양이 어우러진 글로벌 힐링도시로서의 면모를 보여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화랑마을은 청소년 대상뿐만 아니라 기업체, 일반시민, 가족단위 방문객 등 누구나 화랑의 얼과 정신을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마련한다. 수학여행의 메카 도시에서 한 단계 업그레이된 체험형 교육과 힐링관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정의로운 사회를 만드는 좋은신문!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02 [09:23]  최종편집: ⓒ 울산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전원일기 금동이, 지명수배로 “충격” / 유명조 기자
내가 본 묻지마 관광 / 이무선 기자
의료소비자의 알권리는 기본권이다. / 울산조은뉴스
울산기획부동산사기사건 ... 제주 "곶자왈 개발" 1,000억 챙긴 1,000명의 피해자 / 울산조은뉴스
울산시, ‘미세먼지 주의 특별 강조기간’운영 / 울산조은뉴스
제204회 임시회, 상임위원회별 활동 결과(5.17) / 울산조은뉴스
“경동도시가스 검침원 처우개선 요구에 대하여” / 울산조은뉴스
폐토 시료 성적서 있으나 마나 불법매립 여전 행정기관 현장 관리부실 의혹 / 울산조은뉴스
강북교육청,‘건강한 삶, 행복한 삶’을 위한 관내 학교장 연수 / 울산조은뉴스
울산현대축구단 조수혁 선수, 동평초에 300만원 상당의 축구경기 시즌권 전달 / 울산조은뉴스